청일전자 미쓰리’ 바둑tv편성표돌아온 사장 김응수, 청

바둑tv편성표
tvN 수목 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측은 9회 방송을 앞둔 23일오랜 시간의 부재를 마치고 다시 청일전자로 돌아온 오만복(김응수 분) 사장의 모습을 공개해 기대감에 불을 지폈다.

오사장의 컴백을 지켜보는 직원들의 어리둥절한 표정이 흥미를 더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유치장에 간 정할머니(박혜진 분)가 48시간 내로 합의하지 못하면 구속될 상황에 놓인 가운데, 이선심(이혜리 분)이 진심 어린 노력으로 피해자의 마음을 움직이며바둑tv편성표
정할머니를 구해냈다. 회사의 위기 속에 더 이상 자신에게는 아무런 힘도 능력도 없다고 자책하던 이선심은 스스로의 가치를 깨닫고 다시 마음을 다잡았다.

이선심과 청일전자의 ‘단짠’ 생존기가 2막에 오른 가운데, 회사 공장에 모습을 드러낸 오만복 사장의 등장이 눈길을 끈다. 압류 딱지가 붙은 설비들과 멈춰버린 생산라인, 그리고 반겨주는바둑tv편성표
이 하나 없는 텅 빈 공장 곳곳을 둘러보는 오사장의 눈빛에서 그동안 겪었던 고생을 떠올리는 울컥한 마음이 전해진다.

이어진 사진에서는 오사장의 컴백 소식을 들은 직원들이 총출동한 가운데, 오사장 손에 버젓이 들린 빨간 딱지에 이선심을 비롯해 최영자(백지원 분) 반장, 송영훈(이화룡 분) 차장 등의 얼굴에 당황한 기색이 역력하다.

직원들의 반응에도 아랑곳하지 않는 ‘마이웨이’ 오사장이 위풍당당한 자태로 봉투까지 꺼내들어 호기심을 바둑tv편성표
자극한다. 여기에 이선심에게 따로 건네는 두 번째 봉투까지 궁금증을 더한다. 과연 오사장의 등장은 위기에 빠진 청일전자를 구해낼 수 있을까.

청일전자는 오만복 사장의 컴백으로 전환점을 맞는다. 갑자기 나타난 그가 공장에 붙은 압류 딱지를 떼고, 대출금 조기 상황 문제는 물론, 직원들 월급까지 해결하고 나서며 망해가던 청일전자에도 한 줄기 희망이 비추기 시작한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